로그인 회원가입
등반앨범
제목 상주 청계산
작성자 엄재원 작성일 2019-07-19 오후 1:32:26 조회수 190
첨부파일 상주청계산1.jpg  상주청계산2.jpg  상주청계산3.jpg  상주청계산4.jpg  상주청계산5.jpg  상주청계산6.jpg  
상주청계산7.jpg  상주청계산8.jpg  상주청계산9.jpg  상주청계산10.jpg  상주청계산11.jpg  상주청계산12.jpg  
상주청계산29.JPG  상주청계산30.JPG  상주청계산13.jpg  상주청계산14.jpg  상주청계산15.jpg  상주청계산17.JPG  
상주청계산18.JPG  상주청계산19.JPG  상주청계산20.JPG  상주청계산21.JPG  상주청계산22.JPG  상주청계산23.JPG  
상주청계산24.JPG  상주청계산25.JPG  상주청계산28.JPG  상주청계산27.JPG  상주청계산26.JPG    


날짜 : 2019.07.14.
장소 : 상주 청계산_대궐터가는길
숙소 : 봄꽃힐링펜션
날씨 : 소나기, 폭염
참석자 : (등반자기준) 최경문, 이우행, 정문희, 이동석, 김미영, 강소연, 최중민, 엄재원, 주부관 이상 9명

<임총 & 야유회>
전일 임시총회 및 야유회를 지내고 새벽에 잠들어 새벽에 일어나고, 다시자고... 
새벽에 설거지를 마치고 꿀잠을 청하는 동석형 멋찐 형이다!

임시총회를 마치고 이어지는 회원들과의 야유회는 시간가는 줄 몰랐다.

<등반>
자동차로 청계사주차장을 지나 임도를 올라가니 길가에 주차를 할 수 있는 공간이 있었다, 3대정도 뿐이지만.

등반지까지 올라가는 산길은 조금 습한 곳이었지만, 오래된 숲에 들어온 느낌이었다. 1피치 시작점에 이미 
여러명의 등반자들이 등반중인 사유로 2피치부터 등반을 시작해서 4피치까지 등반을 마치고 간단한 간식을 
나눠먹으니 갑자기 소나기가 내린다, 제법 굵고 오랫동안 내리는 소나기였다.

목표가 4피치까지였으니 시기를 잘 맞춰서 등반을 마치게 되었지만, 내려가면서 1피치를 등반하고자 했으나 
세차게 내린 소나기 때문에 등반은 불가했다.

가을 쯤 대궐터 가는길 1피치부터 10피치까지 완료하기로 하고 등반을 종료했다.

<뒷풀이>
야유회 장소인 펜션에 다다르니 여긴 땡볕이 내리쬐고 있었다, 남아 있는 형누나들이 준비해준 음식으로 
점심을 해결하고 해산했다.

1박 2일간 무거운 주제로 시작한 총회부터 왁자지껄한 야유회를 거쳐 가벼운 등반까지 잘 마무리한 
한주의 주말이었다.






수정 삭제
목록